온두라스 대선 결과 불복 mexico-2005




온두라스 좌파 대통령 후보 시오마라 카스트로씨는 대선 패배의 원인이 된 부정의 증거를 제시하겠노라고 공언하였다.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월요일의 대선 승자가 보수파 후보인 후안 올란도 에르난데스라고 발표한 바 있다.

"우리는 모두 선거 과정에서 심각한 이상이 있었고 사기행각이 저질러 졌음을 알고 있습니다."라고 카스트로씨는 주장한다.

그녀는 4년전 좌파로 정치성향을 바꾼 후 군부에 의한 쿠데타로 쫒겨난 마누엘 셀라야 전 대통령의 부인이다.
 
 
카스트로의 선거 캠프는 선거 관리 당국이 부정하게 상대편에게 19%의 우세를 부여하였고 이에 온두라스 최초의 여성대통령이 될 수 있었던 그녀가 낙선하고 말았다고 전한다.

최고 선거 법정은 88%의 투표소에서 에르난데스가 36.56%의 득표율로 28.85%에 그친 카스트로를 누르고 당선이 확정되었다고 결정하였다.
 
"국민은 우리를 뽑았다. 그리고 단호하게 그 증거를 보여줄 필요가 있다" 카스트로는 오는 토요일 거리를 가득 메울 부정선거에 대한 항의 집회에 참가할 지지자들에게 약속을 하였다.

 
에르난데스는 7.7%차이로 대선 경쟁에서 깨끗하게 승리하였다고 트윗을 날렸다.

최고 선거 법정의 수장인 다비드 마타모로스는 지역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수치가 선거의 승자는 후안 올란도 에르난데스임을 보여준다"라고 하였다.

 
EU와 미국의 선거 옵져버들, 그리고 카터 센터는 이 선거가 깨끗하게 치뤄졌다고 발표하였다.
 
그러나 이 투표를 지켜본 유명한 스페인 판사 발따사르 가르손은 사실상 많은 방법의 부정이 있었다고 얘기했다.
 
"투표소에서 신원을 사거나 표를 사려는 행위 등의 부정이 있었다는 것이 우리가 온두라스에 제출한 리포트에 나와있다"

 
EU 참관단의 오스트리아 관리 한 명은 많은 사람들이 선거가 공정히 이루어졌다는 EU의 발표에 동의하고 있지 않다고 하였다.

 
온두라스식 민주적 사회주의를 주장하는 카스트로는 헌법을 개정하고 온두라스를 재건하려고 한다. 이는 이미 쿠데타로 축출된 그녀의 남편이 하려고 했던 것과 유사하다.

누가 대통령이 되던간에 8백 50만의 인구, 1일 20건의 살인율과 71%의 빈곤율을 자랑하는 나라를 물려받게 된다.


에르난데스와 카스트로의 선거결과에 대한 논쟁은 이미 만신창이가 되어 있는 나라에 새로운 불확실성을 더해주고 있다.

콜롬비아, 코스타리카, 과테말라 그리고 파나마는 이미 에르난데스의 당선을 축하 하였다.

AFP

뭐 누가 대통령이 되던간에 치안 좀 제대로 잡고 국민들 제대로 먹여 살리라고. 제발.

배부른 돼지가 낫냐 배고픈 xxXXX가 낫냐 하는 거는 누구도 강요 못하는 거다. 

응?


뱀발

2001년부터 2002년에 온두라스 산 빼드로 술라의 한 마낄라도라에서 일했었음.
그때나 지금이나 치안이 개판인 것은 여전한 것 같고. 오히려 심해졌을라나...


바나나와 티셔츠, 폭력과 공포, 혼란과 절망 등의 이미지만 남은 것 같은데...
그러나 실제로 거기 살고 있었을 때 그렇게 까지 심각하게 느끼지는 못했다. 대충 지낼만 함. 조심해서 다니면.

복불복. 총알과 마체떼가 나만 피해가면 살만 할 듯.



핑백

  • Nada, nada, pues nada..... : 이글루스 중간 정리 2014-01-16 16:40:08 #

    ... t pics) 33013 베트남 날치기 31714 맥주 약탈자들 29515 한국에서 고군 분투하는 베트남 신부들 26916 베트남 지폐의 명소 5곳 22117 온두라스 대선 결과 불복 21318 기록적인 추위(?)가 사이공을 함락하다. 19919 베트남에서 제일 높은 크리스마스 트리 15320 호치민의 이른 크리스마스 준비. 1312 ... more

덧글

  • ㅋㅋ 2013/11/30 19:31 # 삭제

    한국이나 온두라스나 같은 수준이라고 하면 게거품 물 인간들 많겠네 ㅋㅋ
  • 바람불어 2013/11/30 20:48 #

    ""투표소에서 신원을 사거나 표를 사려는 행위 등의 부정이 있었다는 것이 우리가 온두라스에 제출한 리포트에 나와있다""

    한국에서 저런 수준은 군사독재시절의 얘기입니다. 87년쯤 되면 저런 막걸리 고무신 선거 수준을 벗어납니다. ,,기껏해야 '개표방송에 오류가 있다. 부정선거가 의심된다'(당시 천주교정의구현사제단)로 격상? 하죠. 물론 그 이후에도 부정선거는 발생합니다만. 군대 부재자 투표같은 것. 그것도 영내투표에서 주변군청내투표장에서 투표하는 식으로 정상화 됩니다.

    그래서 온두라스처럼 촌스럽게 투표일 당일에 어떻게 하는게 아니라,,,유권자에게 악의적 여론을 만드는것에 올인하죠. 님이 좋아하는 국정원이라든지..김대업(!) 이라든지... 근데 이런건 대한민국을 비롯한 세계 모든 선진국에서 다 하는 마타도어라 딱히 한국만의 문제도 아니고.

    어쨌거나 당신이 사는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수준, 꽤 높다고 말하긴 힘들어도 그리 낮지도 않습니다. 꽤 괜찮은 수준까지 올라왔어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475
823
1222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