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뜸시술(?)이 화제 / 베트남




최근 페이스북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영상이 있다. 

미용실이라고 추정되는 곳에서, 질병치료와 미용증진의 방법으로, 누워있는 사람에 천을 덮고 불을 지르는 내용이다.

약 6분 길이의 이 비디오는 7000번 이상 공유되었고 댓글이 달렸다.
 




해당 영상에서는 천을 덮고 누워있는 사람 위로 불이 퍼지는 모습이 보인다.

곧 전문가로 보이는 한 여성이 들어와 천을 한 장 더 덮어 불을 끄고 다시 불을 붙인다.

불이 사그러들자 손에 플라스틱 백을 넣은 남성이 누워있는 사람을 문지른다. 

 


자칭 "불뜸시술 (파이어 테라피) 에 대해 공인된 의사"라는 사람들이 소셜 미디어에 올린 수 많은 영상들 중의 하나이다. 

그들은 이 방법이 만병통치라고 믿는 것 같다.





이 치료법은 보통 회당 9불에서 11불이라고 하며, 1년 정도 전부터 중국으로부터 유입되어 많은 베트남 미용실에서 행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물론 보건 당국으로부터 허가를 받은 곳은 한군데도 없다.




호치민 전통의학 연구소 부소장 "쯔엉 티 응옥 란"씨는 이러한 치료법은 두통, 불면증, 요통,  신경통 등의 신경 관련, 그리고 위염, 대장염, 소화불량 같은 병의 치료와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하였다.

베트남에서는 하노이 침술병원에서만 시술이 허가되어 있지만 아직도 시험단계에 있는 상황이고, 또한 이 시술은 아직 세계적으로 과학적 효능이 검증되지 않았다.

 
전문가들은 이 시술이 미용실 등에서 제대로 관리되지 않은 채로 실행되면 위험하다고 경고하였다.

또한 임산부나 실리콘 또는 금속이 몸에 삽입되어 있는 환자, 그리고 심장혈관에 문제가 있거나 당뇨가 있는 경우 등에는 자제되어야 한다고도 하였다.



https://tuoitrenews.vn/news/society/20181116/video-of-fire-therapy-at-vietnamese-beauty-parlor-spreads-fear/47732.html




--------------------------


이거 유튜브에서 일본 예능인들이 한국 유명한 마사지 집이던가 어딘가 가서 받는 거 봤는데, 베트남에도 왔구나.


관광지에 넘쳐나는 무허가 외노자들 / 베트남

 베트남 유명 관광지들이 위치한 지역 당국들은 현재 수 백명의 외국인들이 리조트나 관광시설, 서비스 분야에서 적합한 비자나 노동허가 없이 일하고 있다고 밝혔다.이 문제는 지난 수 년간 지속되어 왔으나,지방 당국들이 문제 해결을 위해 심각하게 노력해오지 않았으며, 조사나 관리 시스템 운영도 부족한 상태이다. 남부 끼엔장성의 푸꿕섬과 하띤... » 내용보기

베트남 / 외국인 사회보험 가입 강제 예정

 외국인들은 베트남에서 은퇴할 생각이 없는데, 사회보험을 강제로 가입시키려는 것이 합당한가.베트남에서 일하고 있는 많은 외국인들과 그들의 고용주들이 가지고 있는 의문이다.하노이에서 정직원으로 일하고 있는 "올리버"씨는 베트남 정부가 시행하려고 하고 있는 새로운 사회보험 법안에 대해 걱정하고 있다.33세의 에스토니아 출신 교사인 그는, 매달 자신... » 내용보기

베트남 단신 2018/11/15

지난 화요일 1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한 교통사고를 일으킨 운전자는 운전부주의로 사고가 났다고 주장하였다. 그는 정차한 오토바이 4대를 뒤에서 들이받았다.호치민 보건부의 2017년 조사에 따르면 15세에서 49세의 여성 비만율이 증가하였다고 한다. 호치민시에 따르면 베트남 HIV 보균자 25만명 중 약 5만명은 감염사실에 대해 모르고... » 내용보기

호치민 공항에 머물고 있는 짐바브웨인

지난 9월 베트남 입국이 거부된 짐바브웨 출신의 한 남성은 아직도 호치민 떤선녓 국제공항에 머물고 있다. 32세의 "마세나 보캉 존"씨는 8월 1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부터 베트남항공을 타고 호치민에 도착하였다. 당시에는 입국이 허가되어 9월 2일까지 베트남에 체류하였으며, 방콕을 경유하여 오사카로 가는 에어아시아 항공기를 타고 떠났... » 내용보기


통계 위젯 (화이트)

23187
1775
902655

유니클로 캘린더